미내사클럽-HereNow.co.kr

미내사소식

지금여기 28-2호(2023년 3/4월, 통권164...  2023.03.02
지금여기 28-1호(2023년 1/2월, 통권163...  2023.01.01
지금여기 27-6호(2022년 11/12월, 통권16...  2022.11.01

  지금여기
ㆍ과월호보기
ㆍ무료기사☆
ㆍ무료기사☆☆
ㆍPDF서비스
ㆍ정기구독신청
ㆍ편집/번역위원 모심
ㆍ아름다운 순환
ㆍ광고안내
  PDF viewer 설치
 (Adobe Acrobat Reader)
이곳의 글들은 미내사 허락없이 타 사이트로 가져갈 수 없으니 소개를 원하시면 소개글과 함께 이곳의 기사로 링크를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전체기사목록]


Category
 
   [104호 마음다루기] 그냥 있음 _ 니르바나

   용타스님

크게 보시려면 클릭~아我와 현상계의 법法이 모두 실체라는 의식에서 멀어지고 느슨해져, 점차 밖으로 치달리던 에너지가 고요해지면 본래마음인 <그냥 있음>이 드러남을 말합니다(편집자 주).

...빅뱅 이래 최고로 신비한 것을 하나만 들라 하면 무엇일까 수없이 물어온 나는 단연 사람의 의식意識(마음)이라고 답하기를 주저하지 않는다. 가만히 생각해보라. 빅뱅 이래의 역사 137억년 중에 지구의 역사 46억년, 인간의 진화역사 300만년이다. 이 와중에 사람의 의식意識이 어떤 인연因緣의 틈바구니를 타고 어떻게 삐어져 나왔을까 상상으로 음미해보라. 그 신비神秘함에 전율戰慄적인 경이감驚異感이 들지 않는가? 나는 의식을 떠올릴 때마다 수없이“묘재妙哉라!”를 연발해 왔다. 물론 존재 일반이 신비 아닌 것이 없고, 모든 존재가 다 동가同價의 신비라는 것을 잘 안다. 그러나 굳이 신비 중 신비를 한 가지만 들춘다면 진화의 최첨단에 있는 사람의 의식意識을 추천함에 망설여지지 않는다는 말이다. 나아가 그 신비에 이름을 달아야 한다면 무엇이 좋을까 생각해 본다. 인류 역사상 지존至尊자리에 있는 이의 이름이 신神 혹은 부처佛라 할 때, 그 신비를‘불성佛性’이라, ‘불佛’이라 이른다면 그나마 적절하다 할 것이다. 그래서 불교는 천하에 부처 아님이 없다 無非佛고 하는 바이며, 부처 아님 없는 자리에 굳이 더 우선적으로 부처를 찾는다면 사람부처부터 찾는 것이 바람직할 터, 곧 즉심즉불卽心卽佛이요, 여즉시불汝卽是佛이요 인불人佛이요 활불活佛이라 하는 것이다. 아무튼....more


NO
글 제 목
등록일
조회
  [104호 마음다루기] 그냥 있음 _ 니르바나 2023.03.20  60
501   [90호-몸다루기] 불멸의 헬라 세포, 그리고 암과 백신 연구의 계속되... 2023.03.20  40
500   [104호 마음다루기] 회심(回心) 2023.03.13  71
499   [89호-마음다루기] 지혜를 갖춘 멋진 은둔자 2023.03.13  87
498   [103호 마음다루기] 자아 중심 틀과 대상 중심 틀 2023.03.03  83
497   [89호-마음다루기] 변형의식 상태, ASC 2 2023.03.03  78
496   [103호 마음다루기] 가슴으로 질문하라! 2023.02.27  89
495   [89호-마음다루기] ‘있는 그대로’의 자유 2023.02.27  108
494   [103호 마음다루기] 일과 헌신, 진리를 향한 길 2023.02.20  88
493   [89호-마음다루기] 거짓으로부터의 자유 2023.02.20  100
492   [103호 마음다루기] 토션 “제5의 힘”은 의식과 동의어인가? 2023.02.09  108
491   [89호-마음다루기] 만화로 보는 ‘명상 주역 에세이’ (25) 풍지관 4 2023.02.08  81
490   [103호 마음다루기] 살아있는 깨달음 2023.02.06  133
489   [89호-마음다루기] 이중나선에서 홀로그램으로 인간게놈에 붙이는 송시(... 2023.02.06  106
488   [103호 마음다루기] 직관의 달인 2023.01.30  129
487   [89호-마음다루기] 근본적 인식: 인간에서 인간으로 (2부) 2023.01.30  4176
486   [103호 마음다루기] 권세는 절망을 지나서 온다 2023.01.23  145
485   [89호-현실다루기] 인체에너지장 (새로운 과학과 의학) 1 2023.01.23  144
484   [103호 마음다루기] 하늘과 구름 2023.01.16  137
483   [89호-마음다루기] 포도나무 가지 2023.01.16  119
482   [103호 마음다루기] 프랙탈과 마음 2023.01.09  151
481   [89호-몸다루기] 불멸의 헬라 세포,그리고 암과 백신 연구의 계속되는... 2023.01.09  127
480   [103호 몸다루기] 미토콘드리아와 세포 노화 [1] 2023.01.02  165
479   [89호-마음다루기] 자신의 정체성을 알기 위해서는 자신의 시작을 알아... 2023.01.02  197
478   [102호 몸다루기] 이유없는 신체 증상: 갑상선 호르몬 부족 2022.12.26  163
477   [88호-마음다루기] 충만한 진실의 삶 2022.12.26  160
476   [102호 마음다루기] 낡은 뇌와 새로운 뇌 2022.12.19  188
475   [88호-현실다루기] 제로에너지 하우스의 시대가 다가오고 있다 2022.12.19  167
474   [88호-마음다루기] 근본적 인식, 인간에서 인간으로 1 2022.12.12  204
473   [102호 몸다루기] 정크 DNA: 변형에 이르게 하는 문 2022.12.12  202
472   [102호 마음다루기] 믿음의 뿌리, 개념 2022.12.05  246
471   [88호-현실다루기] 궁극의 에너지 2022.12.05  223
470   [102호 마음다루기] 의식의 탄생 2022.11.28  264
469   [88호-몸다루기] 이중나선에서 홀로그램으로: 인간게놈에 붙이는 송시(... 2022.11.28  229
468   [102호 마음다루기] 양자역학과 의식의 과학 2022.11.22  308
467   [88호-마음다루기] 우리의 세계를 치유하기 2 2017.10.27  191
466   [102호 마음다루기] 행복의 순간에 행복을 아는 자는 없다 2022.11.14  301
465   [88호-마음다루기] 심신상관의 세계, 일즉다 다즉일 2022.11.14  270
464   [102호 몸다루기] 에너지 의학에서 말하는 심장에 대한 확장된 견해 (2... 2022.11.06  273
463   [88호-마음다루기] 날 수 있는데 그대는 왜 걷고 있는가! 2 이 순간 ... 2022.11.06  768
1 [2][3][4][5][6][7][8][9][10][11][12][13]
※ PDF가 보이지 않으시면 Adobe Acrobat Reader를 설치하세요. [Adobe Acrobat Reader 설치]

Copyright 1999-2023 Zeroboa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