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내사클럽-HereNow.co.kr

미내사소식

7월 통찰력게임 진행 일정을 알려드립니다  2019.06.30
지금여기 24-4호(통권142호 : 2019년 7/8...  2019.06.24
2019년 6월 통찰력게임 진행 일정을 알려드립...  2019.06.04

  커뮤니티
ㆍ공지사항
ㆍ최근행사갤러리
ㆍ블로그
ㆍ자연에 말걸기
ㆍ통찰력/자기변형게임
ㆍ어싱커뮤니티
ㆍ자유게시판
ㆍ홍보게시판
ㆍ이웃동네 링크


주관 : 미내사클럽 / 통찰력게임 딜러교육 / 통찰력게임 워크샵 / 마스터 교육 / 게임키트 / 지역별 딜러(통찰력&자기변형게임 통합) / 소식지
[게임후기] - 내가 비워지고 있는 과정이라는 것을 깨달았어요 / - 통찰력게임은 나에게 어떤 의미였는가?

ㆍ글쓴이  :   HereNow (2017.11.05 - 10:02)
ㆍ홈페이지  :   http://www.herenow.co.kr
file  :   letter07.pdf ( 0 Byte )   Download : 236
  [통찰력소식지 7호] 통찰력게임, 소크라테스의 다이몬을 만나다.
크게 보시려면 클릭~

소크라테스는 중요한 결정을 해야할 때나 깊은 의문이 들 때마다 멈춰서서 내면의 무언가에 질문을 했다고 합니다. 그것이 다이몬입니다. 그래서 그가 불편함의 신호를 보내주면 행하지 않고, 아무런 느낌을 주지 않으면 그대로 행했다고 하는데, 그가 마지막에 아테네 법정에서 죽음을 언도받고 감옥에 갇혔을 때, 제자들에 의해 탈출할 수 있는 길이 충분히 있었지만 다이몬이 독배를 마시는 것에 아무런 거부감을 주지 않았기에 그대로 독배를 마시고 갔다고 합니다. 그리고 이 일은 소크라테스를 영원한 지혜의 상징으로 인류사에 남게 해주었습니다.

플라톤의 '향연'에는 소크라테스의 스승인 디오티마가 다이몬에 대해 설명하는 구절이 나옵니다. 그에 의하면 다이몬은 신과 인간을 매개하는 존재라는 것입니다. 즉 신이 인간에게 전하는 메세지는 인간이 알아들을 수 없지만 다이몬을 통해 그것의 해석이 가능하며, 반대로 인간이 신에 전하는 간절함도 다이몬을 통해 신에게 전달될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신호는 '느낌'을 통해 소크라테스에게 전해졌습니다.
통찰은 바로 이와 유사한 과정을 거쳐 우리에게 일어납니다. 소크라테스가 곤경에 처해 무언가 간절히 지혜를 필요로 할 때 내면에 질문을 던지면, 신에게 이르는 내면의 중간자인 다이몬을 통해 그 답을 들은 것과 같이, 우리 역시 간절함을 가지고 내면에 질문을 던지면 어딘가에서 그에 대한 답이 느낌을 통해 의식에 전달되는 것입니다.

'간절함'과 '느낌', 이 두가지를 통해 우리 의식은 소크라테스의 다이몬을 만날 수 있게 될 것입니다. 그리고 '느낌'을 사용하는 통찰력게임은 그 과정을 쉽게 해줍니다.

이원규 두손

- 본문 보기

[관련강좌]
- 통찰력게임 딜러교육


NO
글 제 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공지  통찰력 게임을 통한 자기실현 연구에 참여할 참가자를 모... [2] HereNow 2018.03.09  770
공지  통찰력 게임 후기(동영상) HereNow 2018.01.02  541
공지  관련 기사와 게임 키트에 대하여 HereNow 2018.01.01  23415
66  [통찰력소식지 27호] 만남 HereNow 2019.07.02  33
65  [통찰력소식지 26호] 주제와 바이오피드백 HereNow 2019.07.02  25
64  [통찰력소식지 25호] 느낌과 민감성 그리고 거울 HereNow 2019.05.06  81
63  [통찰력소식지 24호] 주제와 주의 HereNow 2019.04.03  90
62  [통찰력소식지 23호] 소리 명상 HereNow 2019.03.04  124
61  [통찰력소식지 22호] 무의식과 의식, 자아 그리고 통찰 HereNow 2019.02.07  190
60  [통찰력소식지 21호] 단순하지만 깊은 호기심 HereNow 2019.01.06  162
59  [통찰력소식지 20호] 미세한 변화에 감응하라 HereNow 2018.12.07  199
58  [통찰력소식지 19호] 통찰은 무의식적 데이터의... HereNow 2018.11.05  240
57  [통찰력소식지 18호] 암벽등반 HereNow 2018.10.02  223
56  [통찰력소식지 17호] 무의식적 느낌이 틀렸다 해도... HereNow 2018.09.07  245
55  [통찰력소식지 16호] 예상, 개인을 넘어서다 HereNow 2018.08.05  285
54  [통찰력소식지 15호] 생각은 느낌을 담는 그릇 HereNow 2018.07.05  318
53  [통찰력소식지 14호] 마음에 샛길을 마련하라 HereNow 2018.06.03  358
52  통찰력게임 키트를 활용한 그룹코칭을 마치며 HereNow 2018.05.15  384
51  [통찰력소식지 13호] 통찰력게임의 핵심요소 : 경험과 목... HereNow 2018.05.06  346
50  [통찰력소식지 12호] 의지와 의도 HereNow 2018.04.06  366
49  4월 통찰력 및 자기변형 게임 진행 공지 HereNow 2018.04.03  378
48  [통찰력소식지 11호] 창조성과 무의식적 정보를 사용하기 HereNow 2018.03.09  414
47  [통찰력소식지 10호] 적당한 혼돈이 통찰을 일으킨다. HereNow 2018.02.03  494
46  [통찰력소식지 9호] 왜 절실한 주제가 필요한가? HereNow 2018.02.03  473
45  [통찰력소식지 8호] 느낌차원의 정보 HereNow 2017.12.01  768
 [통찰력소식지 7호] 통찰력게임, 소크라테스의 다이몬을 ... HereNow 2017.11.05  788
43  [통찰력소식지 6호] 통찰은 어떻게 일어나는가? HereNow 2017.10.16  779
42  [통찰력소식지 5호] 통찰력 게임의 카드 설명 HereNow 2017.09.05  836
41  [통찰력소식지 4호] 느낌과 무의식적 원형(原型) HereNow 2017.08.22  831
40  [통찰력소식지 3호] 의지를 내기 HereNow 2017.07.04  964
1 [2][3]

Copyright 1999-2019 Zeroboa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