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산 국제신과학심포지엄 - 미내사클럽 주최 - HereNow.co.kr
미내사 소개 Minaisa Club Introduction(English) 회원제안내 약도 격월간 지금여기 미내사강좌 커뮤니티 쇼핑
Introduce Joining Conference Venue Invited Speakers Program forum

2011년도 제14회 翠山 국제 신과학 심포지엄이 9월 24~25일까지, '건강걷기와 미세전류의학'이란 주제로 서울 연세대학교에서 본강연 및 워크샵이 열립니다. 여러분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

개요
취지
운영위원회 인사말
운영위원회 소개
지난 심포지엄
미내사빛내신분들
보도자료

 심포지엄 비디오자료 강연록신청 참가비입금계좌 국제신과학 심포지엄 후원하기

미내사를 빛내신 분들


Category
 
   이 난의 현재 글들은 취산 선생과 미내사 이력을 볼 수 있는 취산 추모글입니다.

현재 이 난에 올라 있는 글들은 미내사 창립자이신 취산 박영철 선생의 생전 인터뷰와, 돌아가신 후 의식개발 분야, 신과학 분야의 세계 여러나라 각계에서 보내주신 추모글들입니다.
특히 이구상 소장과 송순현 원장의 글에서는 미내사의 이력과 지난온 발자취를 살펴보실 수 있는 상세한 내용이 담겨있습니다.
처음 오신 분들을 위해 참고되시라고 싣습니다. -->
이원섭 ( 2004-10-05  14:16 )       
생전에 못뵈온 불찰이 가슴을 칩니다. 박취산서생의 빛나는 만장 깃발들을 바라보며 과연 큰스승을 잃은 억울함이 가슴에 분통을 터트립니다.어찌하여 생전에 모습앞에서 가르침을못받았을까 내 우물의 두레박 줄이 못미쳤으니 어찌하리오. 생면부지의 미내사 클럽 모든 회원들과 함께 그어른이 "심혼계 해원상생 신단"에서 수장 두목으로 활동 하시기를
HereNow ( 2004-10-05  18:54 )       
이원섭 선생님,
감사합니다. 취산 선생께서는 늘 이 나라 내 백성에게 무엇을 줄까를 먼저 생각하셨던 분이지요. 그랬기에 많은 분들이 자신의 시간과 에너지 자금을 주저없이 내어놓으셨던 것입니다. 앞으로 저희는 그 뜻을 널리 펼치고자 하니 이원섭 선생님께서도 많은 힘을 보태어주십시오.
오늘 하루도 기쁜날 되시기를...
김기호 ( 2010-06-24  17:36 )       
취산을 사랑하면 내가 곧 취산이요, 취산이 나를 사랑하면 취산이 곧 나라.


NO
글 제 목
등록일
조회
24   박취산(朴翠山)선생을 찾아서/미내사 창립자 인터뷰 [9] 2004.09.13  14679
23   존재를 흔들어 놓는 감동으로/이원규(미내사클럽 대표) [3] 2004.09.13  13253
22   한때 地球人이었던 취산 박영철 선생님/정우일(시인, 양명회 사무... [3] 2004.09.13  11666
21   이제 본향으로 돌아갈 시간입니다/김용우(수야, 아봐타 마스터) [5] 2004.09.13  10644
20   푸른 뫼, 그 모습 그 자리에/이구상(의식개발연구소장) [1] 2004.09.13  10317
19   정신계의 風雲兒로 살다가신 취산 선생을 추모하며/송순현(정신세... [2] 2004.09.13  11068
18   우리는 모두 무한 능력자/박찬억(백광, 의식탐사연구원 대표) [1] 2004.09.13  10154
17   50억 중에 하나뿐인 존재/박종대 선생 [1] 2004.09.13  9877
16   나의 영혼의 아버지 취산 / 문광주 선생(교사) [1] 2004.09.13  10032
15   박할아버지와 함께 살면서 있었던 일 / 박봉희 2004.09.13  9823
14   취산 선생 전상서 / 박양규(산야, 아봐타 마스터) 2004.09.13  10257
13   세상의 많은 친구들에게 깨달음을 전한 당신/해리팔머(아봐타 창... [2] 2004.09.13  10347
12   뭔가 고향으로 가져갈 것을 찾던 노신사/리차드 웨스트레이크(미... [3] 2004.09.13  9417
11   모든 차원에서 그는 나의 가슴에 닿아있다/블레어 야곱(아봐타 ... 2004.09.13  9380
10   꿈을 나누어 주신 것, 진심으로 감사합니다/히로 코마츠(아봐타 ... [1] 2004.09.13  9287
9   사람이 태어날 때와 같은 조용한 신성함/토시코 카마다(아봐타 ... 2004.09.13  9376
8   첨단 과학지 <지금여기> 탄생 / 방건웅(박사, 한국표... [1] 2004.09.13  10397
7   과학적이고 구체적인 행동으로 앞장서시다/김재수(박사, KIST) [2] 2004.09.13  9843
6   그래 그래 어쨌든 하여간에, 모든 것은 지금여기 뿐/허창욱(박... [3] 2004.09.13  9748
5   선생님은 우리들의 연구적 촉매입니다/장영진(벡터유추물리연구소... 2004.09.13  9866
4   선생님의 뒤를 많은 분들이 이어나가길/카와다 카오루(박사, 카와... 2004.09.13  9514
3   치유의 옷감을 짜는 마스터/샨티 바니(게인스빌 아워 운영자) 2004.09.13  9445
2   고요하고 평화로우며 겸손하게 기다리던 사람/댄쿤켈(Oneness개발... [1] 2004.09.13  9780
공지  이 난의 현재 글들은 취산 선생과 미내사 이력을 볼 수 있는 취... [3] 2004.09.15  8878
1
※ PDF가 보이지 않으시면 Adobe Acrobat Reader를 설치하세요. [Adobe Acrobat Reader 설치]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미내사소개 | 보도자료 | 개인정보보호정책 | E-mail | 광고(격월'지금여기')
ⓒ 2003-2005 Minaisa Club -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관악구 봉천동 1540-33호 손소아과의원 3층 Tel 02)747-2261~2   Fax 02)747-36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