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내사클럽-HereNow.co.kr

미내사소식

지금여기 23-4호(통권135호 : 2018년 7/8...  2018.07.04
7월 통찰력 및 자기변형게임 진행 공지  2018.07.02
6월 통찰력 및 자기변형게임 진행 공지  2018.06.02

  미내사소개
ㆍ국제심포지엄 운영위원
ㆍ홀로스연구소 자문위원
ㆍ걸어온 길
ㆍ미내사를 빛낸 분들
ㆍ저널 편집위원
ㆍ미내사 소식지
ㆍ지혜의비
ㆍ운영지원 활동가 모집
ㆍ보도자료
ㆍ후원하기
   후원취지
   후원자 인터뷰
   후원자 명단
   후원방법
   후원금 사용처
ㆍQ&A(질문과답변)


절대의식은 어디 저 멀리에 있는 것이 아닙니다. 항상 발로 딛고 서있는 지금 이곳에 이런 저런 일상의 생각이 활개치는
상대의식과 함께 있는 것입니다. 그리고 <내가> 자유로워지는 것이 아니다, <나로부터> 자유로워지는 것입니다.
관련 서적 보러가기/ 관련 강좌

Category-->
 
   [124호] 존재로서 이미 충만하다(2부)

크게 보시려면 클릭~자형님은 어렸을 때부터 성장에 관심이 많았고 한번 사는 인생, 다 걸고 해볼만한 최고의 가치는 무엇인가를 질문하다가 20대에 들어서부터 본격적으로 마음공부를 시작했습니다. 그렇게 질문하며 찾은 답이었던 영혼의 성장과 완성을 위해 관련 단체에서 7년간 활동하다가 작년에 정리하고 나와 새로운 시작을 준비하며 대학원 공부를 하던 중 미내사 뉴스레터에 백일학교 모집글을 보고 백일학교에 입학하게 되었습니다. 현재는 백일학교 졸업후 미내사 함양수련원에서 관성학교 과정을 보내고 있습니다. 백일학교 생활을 통한 통찰과 이후 삶의 변화에 대해 들어보았습니다(편집자 주).

.....이곳에서 공부하면서 발견한 것은 나라는 것이 다양한 차원으로 존재하고 정의내릴 수 있다는 것이에요. 현상계에서는 이 몸이 나라고 할 수도 있고 다른 차원에서는 의식, 마음, 영혼이라고 할 수 있는 거들을 나라고 할 수도 있겠지요. 그런데 최종적으로 제가 살펴본 나라는 것의 정의는 저에게 의식적, 무의식적으로 저장되어 있는 수많은 기억, 지식, 정보들이 제가 경험하는 외부환경과 반응해서 일어나는 현상이라는 것이었어요. 육체, 의식이라는 것도 어느 조건에서는...more


NO
글 제 목
등록일
조회
41   [133호] 개별적 자아는 허상이다(1부) 2018.08.09  18
40   [132호] 경험의 내용물에서 자유로워지다(2부) 2018.06.27  64
39   [131호] 경험의 내용물에서 자유로워지다(1부) 2018.06.05  115
38   [130호] 지금 나타난 '나'를 사랑하다(2부) 2018.05.15  148
37   [129호] 지금 나타난 '나'를 사랑하다(1부) 2018.04.23  229
36   [강좌 인터뷰] 배경처럼 늘 있는 그것을 확인하다 2018.03.26  417
35   [125호] 존재로서 이미 충만하다(3부) 2016.05.03  202
  [124호] 존재로서 이미 충만하다(2부) 2016.05.02  170
33   [123호] 존재로서 이미 충만하다(1부) 2016.05.01  198
32   [128호] 자등명自燈明, 스스로를 믿고 불을 밝히라(3/3) 2018.02.24  370
31   [강좌 인터뷰] 까만 글자를 통해 보이지 않는 흰 스크린을 발견하다 2018.02.19  475
30   [127호] 자등명自燈明, 스스로를 믿고 불을 밝히라(2/3) 2018.01.29  356
29   [126호] 자등명自燈明, 스스로를 믿고 불을 밝히라(1/3) 2017.12.16  506
28   [122호] ‘안다’는 그 자체가 역설적으로 본질이 아니라는 증거이다(2부) 2017.11.03  566
27   [121호] ‘안다’는 그 자체가 역설적으로 본질이 아니라는 증거이다(1부) 2017.10.22  585
26   [120호] 근본경험 - ‘경험하는 나’마저도 현상이다(2부) 2017.08.01  686
25   [119호] 근본경험 - ‘경험하는 나’마저도 현상이다(1부) 2017.08.01  655
24   [118호] 그 ‘궁금해 하는 것’조차 모두 하나의 ‘느낌’이다 (3부) 2017.08.01  647
23   [117호] 그 ‘궁금해 하는 것’조차 모두 하나의 ‘느낌’이다 (2부) 2017.03.07  1152
22   [116호] 그 ‘궁금해 하는 것’조차 모두 하나의 ‘느낌’이다 (1부) 2016.12.24  1291
1 [2][3]
※ PDF가 보이지 않으시면 Adobe Acrobat Reader를 설치하세요. [Adobe Acrobat Reader 설치]

Copyright 1999-2018 Zeroboa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