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내사클럽-HereNow.co.kr

미내사소식

지금여기 22-4호(2017년 7/8월호)가 출간...  2017.07.02
지금여기 22-3호(2017년 5/6월호)가 출간...  2017.05.04
지금여기 22-2호(2017년 3/4월호)가 출간...  2017.02.28

  미내사소개
ㆍ국제심포지엄 운영위원
ㆍ홀로스연구소 자문위원
ㆍ걸어온 길
ㆍ미내사를 빛낸 분들
ㆍ저널 편집위원
ㆍ미내사 소식지
ㆍ지혜의비
ㆍ운영지원 활동가 모집
ㆍ보도자료
ㆍ후원하기
   후원취지
   후원자 인터뷰
   후원자 명단
   후원방법
   후원금 사용처
ㆍQ&A(질문과답변)


[무료 이메일 신청]

[전체 소식지 목록]


Category
 
   2015년 04월 06일 : 캔더스 퍼트는 마음이 어떻게 통증을 조절할 수 있는지 설명하면서 네트워크 개념을 도입합니다. 그리고...

발송메일 내용보기
발송메일 내용보기
제 목 캔더스 퍼트는 마음이 어떻게 통증을 조절할 수 있는지 설명하면서 네트워크 개념을 도입합니다
발송자 명 미내사클럽
발송자 이메일 cpo@herenow.co.kr

2015.3.30

News Letter

미내사클럽 메뉴

회원지

발행인의 말

행복한 불만쟁이

행복은 만족에서 온다.
최고의 행복은,
아무것도 하지 않고 구하지 않아도
존재가 이미 충족되어 있음을 발견하는 것.
그러나 아쉽게도 분열된 마음에게 만족은 일시적일 뿐,
정체停滯와 고정固定으로 이어진다.

고통과 불행은 불만족에서 온다.
최악의 고통은 현재에 불만족하여
끊임없이 무언가를 찾고 구하는 욕망.
파멸의 절벽을 향해 달리는 멈추지 못하는 기차와 같다.
그러나 이 불만족으로 인해 끊임없이 변화하며
새로움을 추구하고 스스로를 갱신更新해 나간다.

음성陰性은 있는 자리에 만족하며 유지해내는 힘이기에 여성은 더 행복하고,
양성陽性은 새롭게 나아가 더 높은 곳을 향해 움직이는 힘이기에 남성이 더 창조적이다.
그런데 이 둘이 만나면 ‘행복한 창조적 삶’이 아니라
대부분 ‘불행한 매너리즘’ 속에 머문다.
왜일까?
양성의 창조적 불만족이 비판받고, 음성의 안정된 틀에 갇힘이 비난받기 때문이다.
이 둘이 서로를 살리면, 음성은 양성을 창조적이라 찬탄하고
양성은 음성을 있는 그대로에 만족한다 놀라워하게 될 것이다.

독수리가
두 날개(非)를 포용하여
한몸으로 푸른 창공을 나르듯,
인간은 ‘행복’과 ‘창조’라는
배반背反의 두 날개로
삶이라는 창공을 향해
비상飛上할 것이다.
거기에
음양을 넘어선 태극이 있고,
행복한 불만쟁이가 탄생한다.

-  越因  -

1)아닐 비非자는 원래 서로에게 등진 두 날개를 본 따 만든 상형문자이다. 그래서 좌익(왼날개)과 우익(오른날개)은 서로를 등지고 있는 듯 보이지만 사실은 서로를 도와 자신의 본원인 한몸을 날아오르게 하는 것이다. 그저 서로에게 아닌(非) 것이 되어서는 안될 것이다.

다가올 진행강좌1

1. (4월10일) 제32차 깨어있기_의식의 대해부 워크샵

절대의식은 어디 저 멀리에 있는 것이 아닙니다. 항상 발로 딛고 서있는 지금 이곳에 이런 저런 일상의 생각이 활개치는 상대의식과 함께 있는 것입니다. 그것은 늘 음양을 포함하는 태극과 같습니다. 음양이라는 표면의 상대세계가 멈추면 바로 그곳이 태극의 세계인 것입니다. 당신이 괴로워하는 그 번잡한 생각과 감정들이 멈추는 순간 바로 그곳이 절대세계인 것입니다. 이런 저런 이야기들로 채워진 드라마의 세계, '나'와 '대상'이 있고, 이것과 저것이 있는 상대 세계는, 바로 그 순간 절대세계 위에서 벌어지고 있으므로 항상 지금 이곳에 이 둘은 함께 있는 것입니다. 마치 파도와 물이 같이 있듯이.......more

다가올 진행강좌2

2. (4월11일) 16차 나(我)와의 소통-감정으로부터의 자유

나는 생각의 주체일까요? 혹시 그렇다면 아래 질문은 어떠세요? “1초 뒤에 무슨 생각을 하실 겁니까?”신기하게도 우리가 사는 이 지구에서 이 질문에 답할 수 있는 사람은 없습니다. 그럼, 나는 감정의 주체일까요? 혹시 그렇다면 아래 질문은 어떠세요? “이유가 먼저 떠오르고 화가 일어날까요?, 아니면 화가 먼저 일어나고 이유가 떠오를까요?”우리는 위의 두 가지 경우를 모두 경험하지만, 우리가 경험하는 대부분의 화는 ‘화가 먼저 일어나고 이어서 이유가 떠오르는 경우’ 입니다. 화가 먼저 일어나고 뒤이어서 화의 이유가 떠오른다면 “‘나는 화를 통제할 수가 없다‘는 결론에 이르게 됩니다. 왜냐하면 내가 화를 내는 이유를 알기도 전에 화가 먼저 감정의 형태로 일어나 버리기 때문입니다. 이것이 우리가 그동안 화를 어떻게 해 보려고 무던히도 애를 썼음에도 불구하고 번번이 실패했던  ....more

다가올 진행강좌3

3. (4월17일) 5차 통찰력게임 마스터교육

깨어있기, 어울리기, 생명력이라는 세 가지 중요한 테마를 가지고 진행되는 통찰력게임은 미내사에서 행한 다년간의 의식 프로그램과 감정 다루기, 통찰지혜에 대한 지식과 경험을 토대로 개발되었습니다. 특히 이 게임은 특별한 수련이나 연습 없이도 자신의 몸과 마음에서 미세하게 올라오는 무의식적 신호를 알아채고 통찰로 이어지게 하며, 생명력을 통해 그 통찰을 실현시킬 힘을 얻게 합니다. 또 그 과정에서 빠지기 쉬운 감정적 이슈들에서 벗어나고 심신에 깊이 쌓인 트라우마를 제거할 토대를 마련해줄 것입니다.....more

다가올 진행강좌4

4. (4월18일) 33차 자기변형게임 딜러교육

자기변형 시범게임을 하기 위해서는 심층으로부터 통찰을 얻게 하는 게임의 핵심을 참가자들에게 맛보일 수 있어야 합니다. 이를 위해 3시간이란 짧은 시간동안 게임을 압축적으로 설명하고 깊이 들어가도록 마음을 여는 환경을 만들어줄 수 있는 능력을 키우는 것이 필요합니다. 그래서 우선 자신을 다루는 아래와 같은 과정을 익히고 숙달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그리고 게임사용법을 숙지하고 설명할 수 있어야 합니다.....more

1. 어싱
- 마을 사람들이 선로에 드러눕게 된 사연
...이 ‘선로 요법’을 열렬히 지지하는 한 주민은 10년 넘게 당뇨병을 앓으면서 병원에서 숱한 처방을 받아봤지만, 고혈압과 수면장애가 이처럼 완화된 적이 없었다고 힘주어 말했다....
- 인체의 필수 영양소, 접지(接地)

2. 어싱 새제품
- 어싱 침낭(캠핑을 가거나 여행가서 호텔에서 사용하세요)
- 어싱 카시트(자동차를 많이 타고 다니시는 분을 위한 어싱매트)
- 어싱 무릎담요(여성들 무릎 덮을 때 사용하세요)
- 접지봉(캠핑시 가지고 다닐 접지봉입니다. 집에서 사용할수도 있어요)
- 어싱 제품 전용세제(어싱 제품을 세탁할 때 쓰는 전용 세제입니다)

2. 헤미싱크 새 음반
- 파트너 명상Partners Meditation
...안내멘트가 포홤된 이 헤미싱크 훈련으로 소중한 관계를 깊고 튼튼히 해보십시오. 우리의 삶에서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인물들이 여기서 스승, 안내자, 지지시스템이 되어 줄 것입니다. 조 갤런버거 박사가 창안하고 음성녹음한 이 연습을 통해, 당신과 당신의 파트너가 관계 속에서 경험하는 기쁨, 감사, 풍요로움을 한층 더 심화시켜보십시오. 파트너와 함께 연습해도 좋고, 혼자 독자적인 연습으로도 최상의 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more

Email 홍보를 하시려면 이곳으로....

감정의 분자 / 캔더스 퍼트

캔더스 퍼트는 마음이 어떻게 통증을 조절할 수 있는지 설명하면서 네트워크 개념을 도입합니다. 그리고 마음이 세포들간의 네트워크를 통해서 정보전달의 흐름으로 표현(현상화)되고 있다면, 뇌에 존재하는 신경펩티드와 똑같은 것들이 몸에도 있으므로 마음은 뇌 뿐 아니라 몸에도 있어야 한다고 합니다. 이때 마음은 우리의 오장육부에도 있을 수 있으며, 우리가 복안(腹案:배의 계획)이라 부르는 것이 단순한 은유를 넘어 실제를 표현한 것이 되는 것입니다. 또한 분노, 공포, 슬픔과 같은 부정적인 감정들도 평화, 용기, 즐거움 만큼 건강한 감정이며, 한마디로 정직한 감정은 모두 긍정적 역할을 한다고 합니다. 그 흥미로운 설명을 들어보십시오(편집자 주)......more

기(氣)와 생체전자기에너지① / 랜달 와쳐

이글을 보고 있노라면 루퍼트 쉘드레이크의 형태형성장 이론을 읽고 있는듯한 느낌이 듭니다. 저자는 생체전자기장이란 용어를 설명하면서 기(氣)와, 형태장(場)에 아주 흡사한 표현을 하고 있습니다. 언젠가 쉘드레이크는 발가락세포와 손가락세포가 똑같은데 왜 어떤 세포는 발가락이 되고 어떤 세포는 손가락이 되는가, 또 손가락은 계속자라지 않고 일정크기에서 멈추는가? 에 대해 현대생물학은 설명해 내지 못한다고 했습니다. 그에 대한 답으로 그가 제안한 것이 인체를 감싸는 형태장 속에 그에 대한 정보가 있다고 했던 것입니다. 이 글에서 저자는 서양인으로서 그것을 구체적으로 기와, 생체전자기장으로 설명하고 있습니다. (편집자 주)...... more

진리는 언제나 죽음과 같이 있다 / 김흥호

아무리 학식이 많고 덕행이 고매해도 진리를 깨닫지 못한 사람은 결국 믿을 수 없다는 것을 경험한 정제두는 참 진리를 찾아 죽음을 불사했고 결국 心內에 理가 있음을 보아‘앎’을 초월해‘앎’의 주인이 된다(편집자 주).
....그는 진리가 인간을 자유롭게 하는 것을 알 수 있었다. 그는 세상을 바라보며 깊이 탄식하였다.
“이 이치는 원래 누리에 가득 차 밝고 밝아서 일찍이 천고에 쉼이 없었네, 다만 바른 길을 따르는 자가 없었기 때문이니 이치가 지금 세상에서 비롯된 것이라고는 이르지를 말아라. 진리는 언제나 죽음과 같이 있다. 죽음의 고개를 넘어서지 않고는 진리의 세계로 들어갈 수가 없다. 세상의 영화에 깊이 잠든 겨레에게 아무리 깨우친들 그 귀에 들릴소냐.”.. ..... more

모든 문제에는 영적인 해결책이있다 / 웨인 다이어

성공학의 최초 인물로 많이 거론되는 제임스 알란의‘생각하는대로’가 영감을 주고 정신을 고양시키는 글이라면 웨인 다이어의 이글은 좀 더 구체적이고 실지 사용해 볼 수 있는 지침들이 상세히 설명되어 있습니다. 그 중 방송이 사회의 눈이나 생각과 같은 역할을 하므로 우리의 삶에 성공을 불러오는 긍정적 생각처럼 T V프로를 긍정적 에너지로 체워야 한다는 그의 말은 신선한 공감이 갑니다. (편집자 주) ..... more

어싱 무릎담요 세트

보들보들한 플러쉬 코튼 소재의 전도성 담요입니다. 줄무늬가 있는 부분이 전도성이 있는 부분이니, 그쪽 면에 피부가 접촉되도록 사용하십시오....more

어싱 손목밴드 세트

밴드 안쪽의 철 부분과 흰색 부분이 전도성 있는 부분이므로 그쪽에 맨살을 접촉시켜 주십시오. 밴드 바깥쪽 주황색 부분은 전도성이 없습니다. 손목, 발등, 발목 등에 사용 가능합니다....more

어싱 침낭세트

어싱 회복침낭은 원래 투르 드 프랑스 사이클 선수들을 위해 제작되었다가 현재는 운동선수들과 여행자들이 많은 찾는 침낭으로 자리잡았으며, 가정에서도 침낭의 효과를 보실 수 있습니다.
지퍼를 잠그면 폭 1미터, 길이 2.1미터로, 한 사람이 안에 들어가서 침낭으로 쓰기 넉넉한 사이즈입니다. 지퍼를 열어 침낭을 펼치면 가로 세로 똑같이 2미터로, 두 사람이 함께 깔고 잘 만한 크기가 됩니다.
야외에서 캠핑할 때나 콘센트 규격이 다른 해외 여행시, 또는 오래된 건물이라 접지설비가 되어 있지 않는 경우, 30cm짜리 작은 어싱 접지봉과 함께 갖고 다니시면 어디서나 손쉽게 잠자면서 어싱을 할 수 있습니다. ...more

기사전문 PDF로 보기 -->



NO
글 제 목
등록일
조회
61   <종이소식지 2017년 7/8월> 현상계는 진짜도 아니고 가짜... 2017.07.14  235
60   <종이소식지 2017년 5/6월> ‘내가 했다’ 라는 거짓 느낌 2017.05.24  200
59   <종이소식지 2017년 3/4월> 그대는 ‘의식하는 자’가 아... 2017.03.10  265
58   <종이소식지 2017년 1/2월> 마음챙김의 빛 안에서 2017.01.17  335
57   <종이소식지 2016년 11/12월> 통찰에서 행동으로 2016.11.11  467
56   <종이소식지 2016년 9/10월> 고요해지려 애쓰는 자가 없는... 2016.09.21  600
55   <종이소식지 2016년 7/8월> 네티 네티, 뺄셈의 길 2016.07.14  606
54   <종이소식지 2016년 5/6월> 모든 현상을 소멸시키는 본질 2016.05.17  790
53   <종이소식지 2016년 3/4월> 생명의 바다에서 분리된 파도... 2016.03.09  858
52   <종이소식지 2016년 1/2월> 깨달음이라는 ‘믿음’ 2016.01.20  1034
51   <종이소식지 2015년 11/12월> 확실하다고 믿는 근거를 허... 2015.11.17  842
50   <종이소식지 2015년 9/10월> 지금여기로의 길 2015.09.16  914
49   <종이소식지 2015년 7/8월> 진정한 포기-티아가 2015.07.23  1120
48   <종이소식지 2015년 5/6월> 존재의 평온 2015.05.20  1003
  2015년 04월 06일 : 캔더스 퍼트는 마음이 어떻게 통증을 조절할 ... 2015.04.05  1531
46   2015년 03월 30일 : 바라고 원하는 바가 얼마나 크고 높고 깊으며... 2015.03.30  1525
45   <종이소식지> 알던 것에서 모르는 것으로 2015.03.23  1120
44   제7기 백일학교 졸업식이 진행됩니다 - 지금 이 순간, 끊임없는 변화 ... 2015.02.23  1445
43   2015년 02월 23일 : 그른 것과 옳은 것에 대한 생각 너머에 에너... 2015.02.22  1353
42   2015년 02월 16일 : 명상으로 뇌세포를 재생시킨다 2015.02.15  1635
1 [2][3][4]
※ PDF가 보이지 않으시면 Adobe Acrobat Reader를 설치하세요. [Adobe Acrobat Reader 설치]

Copyright 1999-2017 Zeroboa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