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내사클럽-HereNow.co.kr

미내사소식

지금여기 25-5호(2020년 9/10월, 통권149...  2020.09.04
지금여기 25-4호(2020년 7/8월, 통권148...  2020.07.14
2020년 7월 통찰력게임 진행일정을 알려드립니...  2020.07.05

  지금여기
ㆍ과월호보기
ㆍ무료기사☆
ㆍ무료기사☆☆
ㆍPDF서비스
ㆍ정기구독신청
ㆍ편집/번역위원 모심
ㆍ아름다운 순환
ㆍ광고안내
  PDF viewer 설치
 (Adobe Acrobat Reader)
이곳의 글들은 미내사 허락없이 타 사이트로 가져갈 수 없으니 소개를 원하시면 소개글과 함께 이곳의 기사로 링크를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전체기사목록]


Category
 
   [76호] 재미없는 ‘그것’이 삶의 중대한 가치로 느껴지도록

   용타스님

크게 보시려면 클릭~동사섭을 통해 많은 이들에게 자유로움을 전하고 만물에 감사하는 마음을 일깨워주는 용타스님의 개인적 체험과 삶을 들어보십시오 (편집자 주) .

...어쨌든 나의 첫 의식 체험이 우주가 쪼개진 것 같은 체험이었다면 이 마지막 체험은 정반대의 분위기였어요. 조용히 슬쩍 들어왔던 거지요. 슬그머니 들어와서 나 여기 있습니다. 오, 여기 있었구나 하는 것과 같은 분위기였지요. 그래서 이것은 체험이라는 떠들썩한 표현보다는 인식의 전환이라고 하는 것이 더 좋아요. 내가 지금 가르칠 때는 추구를 끝내는 체험을 위해서 깨닫기는 하되, 체험에다 강조를 두지 말라고 합니다. 왜냐하면 체험은 기쁨과 같이 정서적으로 강력히 오지만, 마지막 체험은 그렇지 않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조용하게 알아챔이 들어오고 있어도 그게 확 안 느껴지니까, 아닌것처럼 여겨 놓친다는 것이지요. 우리 동사섭 코스를 돕는 이 중에 한 분이 그래요. "큰 스님 제가, 돈망을 잡은 것은 같거든요, 분명히 잡은 것은 같은데 재미가 없어요." 이러더군요. 그것이 나에게 큰 참고가 됐는데, 그 날 그 말을 들으면서 답이 나왔어요. 아, 그렇다. 이것을 재미있는 것으로, 체험중심으로 생각하면 안 되겠구나. 그래서 ‘그런가, 알았네. 자네가 그 말을 할 정도라면 잡은 사람이네. 그러면 이제부터는 “재미없는 그것이 아주 재미있는 것이 되도록 하소.”’그랬어요. 재미없는 그것이 당신 삶에 있어서 중대한 가치로 느껴지게 되면 나머지 가치들은 뒷걸음질 치게 된다는 것이지요. 그런데 왜 재미가 없느냐. 정작 좋은 물같은 이것을 재미있다라고 하기에는 이제 콜라맛, 사이다맛이 너무 좋아져버린 거예요. 그래서 ‘이것이 최고의 맛으로 느껴지도록 하소’라고 했지요.
미1 : 예를 들면 어떤 겁니까?
용 : 지금 한번 해보시겠소? 내가 바로 안내 한번 해볼게. (방안을가리키며)자, 눈에 보이는 것 수없이 있지요? 눈에 보이고 귀에 들리는것 수없이 있지요? 냄새의 대상도 수없이 있지요? 불교식으로 말하면, 안이비설신의(眼耳鼻舌身意)의 대상이 되는 것이 수없이 있어요. 그렇게 무수히 있는 것을 손 하나로 대표해 보자고. 그러면....more


NO
글 제 목
등록일
조회
266   [92호-마음다루기] 좋은 기분보다 진리를 염원하라 2020.09.21  38
265   [76호] 태양처럼 그저 자기를 불태우라②— 오성자족(吾性自足... 2020.09.21  63
264   [92호-현실다루기] 인체에너지장 (새로운 과학과 의학) 4 전신 전자기 ... 2020.09.14  49
  [76호] 재미없는 ‘그것’이 삶의 중대한 가치로 느껴지도록 2020.09.14  147
262   [92호-마음다루기] 사랑과 율법 2020.09.07  54
261   [76호] 가톨릭 향심기도와 불교명상의 경험적 실체 2020.09.07  197
260   [91호-현실다루기] 지역순환 사회 2020.08.31  39
259   [76호] 본성—순수의식을 경험하기 2020.08.31  230
258   [91호 현실 다루기] 무선 전력의 시대를 앞당기다 2020.08.27  86
257   [76호] 실존— 존재 자체를 자각하다 2020.08.20  119
256   [91호-마음다루기] 만화로 보는 ‘명상 주역 에세이’ (26) 풍지관 5 2020.08.27  97
255   [76호] 고통기억을 재처리하는 안구운동 2020.08.17  98
254   [91호-현실다루기] 에너지 정체가 지구의 사막화를 일으킨다 2020.08.10  101
253   [75호] EMDR 요법과 사자(死者)와의 교신 2020.08.10  100
252   [91호-현실다루기]직감의 정신생리학 2020.08.03  105
251   [75호] 시소보박, 흰바탕을 보고 생명을 얻은 자 2020.08.03  139
250   [91호-몸다루기] 후성유전학과 양자의학 2020.07.27  95
249   [75호] 문밖을 나서지 않고 형상 너머를 보다 2020.07.27  266
248   [91호-현실다루기] 덴마크 에너지제로 하우스 2020.07.20  97
247   [91호-현실다루기] 회전, 우주만상의 근본 힘 2020.07.13  180
246   [74호] 우리는 정말 연결되어 있을까? 2부 2020.07.13  123
245   [91호-마음다루기] ‘있는 그대로’의 자유 ③ 생각과 느낌의 낡은 패... 2020.07.06  148
244   [74호] 모든 의식 상태는 저마다 자신의 몸을 가지고 있다 2020.07.06  922
243   [91호-마음다루기] 절망속에서 들려오는 빗소리 2020.06.28  109
242   [74호] 영적 각성과 객관성 2부 2017.01.30  204
241   [91호-몸다루기] 음악과 뇌의 통일성 (2부) 2020.06.20  112
240   [90호-몸다루기] 음악과 뇌의 통일성 (1부) 2020.06.20  114
239   [137호 마음다루기] 월인 칼럼 대승기신론 17 그림으로서의 진리 2020.05.11  238
238   [136호 마음다루기] 월인 칼럼 대승기신론 16 세상世上과 세계世界 2020.05.04  181
237   [135호 마음다루기] 월인 칼럼 대승기신론 15 마음의 본질이 ‘있다... 2020.04.27  214
236   [134호 마음다루기] 월인 칼럼 대승기신론 14 증득證得, 증거를 통해... 2020.04.20  200
235   [133호 마음다루기] 월인 칼럼 대승기신론 13 머물지 않는 마음 2020.04.13  217
234   [132호 마음다루기] 월인 칼럼 대승기신론 12 있다, 없다는 개념이고... 2020.04.06  235
233   [131호 마음다루기] 월인 칼럼 대승기신론 11 어떤 의식의 상태도 본... 2020.03.30  193
232   [130호 마음다루기] 월인 칼럼 대승기신론 ⑩ 모든 앎은 그림자의 세... 2020.03.23  185
231   [129호 마음다루기] 월인 칼럼 대승기신론 ⑨ 차별을 무너뜨릴 필요없... 2020.03.16  211
230   [128호 마음다루기] 월인 칼럼 대승기신론 ⑧ 존재는 관계다 2020.03.09  216
229   [127호 마음다루기] 월인 칼럼 대승기신론 ⑦ 일체는 망념에 의한 차... 2020.03.02  222
228   [126호 마음다루기] 월인 칼럼 대승기신론 ⑥ 분별성과 의타성 2020.02.24  235
227   [125호 마음다루기] 월인 칼럼 대승기신론 ⑤ 자기를 부분으로 앎으로... 2020.02.17  249
1 [2][3][4][5][6][7]
※ PDF가 보이지 않으시면 Adobe Acrobat Reader를 설치하세요. [Adobe Acrobat Reader 설치]

Copyright 1999-2020 Zeroboa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