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산 국제신과학심포지엄 - 미내사클럽 주최 - HereNow.co.kr
미내사 소개 Minaisa Club Introduction(English) 회원제안내 약도 격월간 지금여기 미내사강좌 커뮤니티 쇼핑
guide About INSS Committe Invited Speakers Program forum

지난 심포지엄 소개 / ㆍ지난 심포지엄 강연자료 /ㆍ제7회 프로그램 (2003년) /ㆍ제8회 프로그램 (2004년) /ㆍ제9회 프로그램 (2005년) /ㆍ제10회 프로그램 (2006년) /ㆍ제11회 프로그램 (2007년) /ㆍ제12회 프로그램 (2008년) /ㆍ제13회 프로그램 (2010년) /ㆍ제14회 프로그램 (2011년) /ㆍ[지금여기] 최근기사심포지엄 갤러리






  2008년 9월 27일(토) 15:40 ~ 16:50

 인간경영리더십 : 미인대칭 비비불

    최염순 소장(카네기 연구소)


◆ 성 명 : 최 염순 (崔念淳)
◆ 학 력 : 서강대학교 경영대학원 M.B.A(경영학 석사)
. 서강대학교 대학원 박사과정 수료
◆ 경 력 : 경남기업 - 독일 KHK GMBH
. (주)성공전략연구소 설립 - 1990년
. 데일카네기연구소 설립 - 1992년
. 미국 데일 카네기 코스 강사자격증 취득
. 카네기 코스 마스터트레이너 자격증 취득
. 미국 데일 카네기 코스 한국 內 독점 라이센스 취득
◆ 수 상 : 미국 데일 카네기 컨벤션2006 Founder's Club상 수상
2006. 12 자랑스런 MBA 동문상 수상
2006 한국경제신문 우수경영업체(A+) 기업 선정
◆ 저 서 : 성공의 85%는 인간관계(미인대칭비비불), 카네기인간경영리더십, 어린이카네기리더, 카네기명언집, 등
◆ 현 재 : (주)성공전략연구소 대표이사
. 데일카네기연구소 소장
. 성균관대학교 국정대학원 겸임교수 (2004년~현재)
◆ 활 동 : 데일 카네기 최고경영자 과정 진행 - 서울, 부산, 대구, 안산, 호남대학교
. 한국경제신문 - 「최염순의 성공 지름길」
국민일보 - [돌베개 칼람 연재] (2001. 04 - 2003. 05)
주간매경(매경 Economy) - 비즈니스 성공학」 연재 했었음.
삼성SDS - 온라인 강의 (카네기 인간경영 리더십) - 2006. 10 - 현재)
◆ 출 강 회 사 : 삼성그룹, 현대그룹, LG그룹, SK그룹, 이랜드그룹,
. 한국통신, IBM, 한국듀폰, 대교, 한국은행, 한국산업은행 등
◆ 방 송 출 연 : KBS, MBC, MBN 등
◆ 강 의 분 야 : 인간경영 비법(데일 카네기 코스) / 리더십과 인간관계
. 경영혁신 / 경영세미나 / 열정 / 자신감 / 동기부여
현재의견 1개
  강연내용 소개 ▲ Top  
스스로에게 질문을 해보자. 일, 사람 어느 것이 어려운가?
일을 잘 하는 사람을 전문가라고 한다. 전문가가 되기 위해서는 최소한 10년 이상을 그 분야에 투자해야 한다. 적어도 하루 12-18시간 정도 몰입을 해야 한다. 그래서 전문가들은 나름대로 그들의 일을 전체적으로 보게 되고 즐기게 된다. 아마추어와는 다른 경지에 이르기 때문에 높은 수입을 얻는다. 차별화가 가치의 차이를 만들어내는 것이다.
그러나 전문가라고 해서 리더가 되는 것은 아니다. 전문가라고 해서 누구나 다른 사람의 협력을 잘 얻어내는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리더는 조직원의 자발적인 협력을 이끌어 내서 바람직한 성과를 내는 사람이다. 단기간의 성과 창출은 물론이고 장기간의 성과 창출을 위해서 끊임없이 노력하는 것이다.  즉 리더십은 일을 잘하는 것은 물론이고 인간적인 매력과 영향력을 바탕으로 추종자를 만들어 내는 것이다.
‘어떻게 인간적인 매력을 발휘해 추종자를 만들어 낼 것인가?’
마쓰시다 고노스케는 말했다. “만일 내 몸이 건강했더라면 지금의 마쓰시타 전기는 없을 것이다. 병든 몸이었기에 직원들을 위해 열심히 생각하고 노력했다. 그것이 결국 회사를 크게 만들었다”.  
인간은 감동에 의해 움직인다. 인간은 돈에 의해 움직이는 경우보다 감동에 의해서 움직일 때 맹렬한 행동을 보이게 된다.  
인간에게 감동을 주는 원천은 무엇인가? 그것은 인간적인 사랑과 신뢰이다. 자기 자신을 사랑하고 믿어주는 사람이 있을 때 그리고 그것을 느끼게 되었을 때 인간은 감동하게 된다.

내가 가진 돈, 지식, 사랑, 시간을 타인을 위해서 써야 한다. 순순한 마음으로 해야 한다.
타인을 위해서 헌신하면 할수록, 내가 행복해지고, 건강해지고 부유해지는 것이다.
이러한 진리를 빨리 깨닫고 실행하는 사람들이 리더인 것이다.

시오노 나나미의 ‘로마인 이야기’에 따르면 로마 천년을 지탱해 준 철학은 바로 ‘노블레스 오블리제’였다고 한다. 이것은 가진 자가 못 가진 자에게 베풀어야 한다는 도덕적 의문만을 뜻하는 것은 아니다. 노블레스 오블리제는 그것을 행하는 사람 자신을 위한 것이며, 그들의
삶의 질을 높이고 삶의 의미를 찾기 위한 것이었다는 것이 시오노의 주장이다.

어떻게 행복한 직장을 만들 것인가? 미인대칭비비불을 생활화하자. 미인대칭이란? 미(미소), 인(인사), 대(대화), 칭(칭찬)을 말한다. 비비불이란? 비난하거나 비평하거나 불평하지 말라 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지금은 고인이 된 여행전문가 김찬삼 교수에게 한 사람이 질문을 했다. “어떻게 언어가 통하지 않는 나라들을 별 탈 없이 여행할 수 있었습니까?” 김교수는 말했다. “여행을 가기 전에 몇 달간 미소짓는 연습을 합니다. 빙그레 웃으면서 방문을 하면, 어는 나라에서든 환영을 해 줍니다. 언어는 그다지 문제가 안됩니다.”
미소를 짓는 것은 선물을 선사하는 것이다. 마음으로부터 “만나서 반갑습니다, 당신을 좋아합니다. 당신을 만나서 행복합니다”라고 말하는 것이다.
김예중 사장은 요즘 사업이 잘 된다고 한다. 비결을 물으니까 많이 마신다고 한다. “아침에 일어나면서 위스키하면서 한 잔 마십니다. 온 몸이 따스해 집니다. 출근하면서 차안에서 연속으로 마십니다. 위스키, 위스키, 위스키. 사무실로 들어서면서 바로 위스키하면서 미소와 함께 인사를 합니다. 그러면 직원들은 ‘사장님 안주로 김치’하면서 미소로 대답을 합니다. ‘사장님 이왕이면 치즈’하면서 미소와 함께 인사를 합니다. 분위기가 좋아지니까 성과는 저절로 오릅니다.”
김원배 지점장은 은행에서 일등을 했다. 비결은 오잘, 오즐, 오수 덕분이었다.  김지점장은 항상 웃으면서 인사를 한다. 오즐(오늘도 즐겁게 일합시다), 오잘(오늘도 잘해봅시다)하면서 손바닥을 마주친다. 직원 한 사람, 한 사람의 눈을 쳐다보면서 반갑게 인사를 한다. 퇴근하면서도 미소와 함께 항상 인사를 한다. 오수, 오수, 오수 (오늘도 수고하셨습니다.) 지점에는 항상 활력이 넘친다. 아이디어가 끊임없이 샘솟는다. 모두들 출근하는 것이 즐겁다고 한다.
김정식 부장은 특별한 일이 없는 한 매일 아침 15분 정도 부서원 한 명과 커피를 마신다. 커피를 마시면서 개인적인 일, 부서일, 건의사항 등에 대해서 대화를 한다. 대화를 하면서 인간적인 신뢰를 쌓는다. 부서원들은 신뢰로 똘똘 뭉쳐있다.
인간관계가 어떻게 이루어지는가? 바로 대화로부터 시작된다. 대화가 막히면 인간관계가 단절되는 것이다. 이제는 직장 내 커뮤니케이션이 최우선이 되어야 한다.
삼일산업에서는 수요일만 되면 능률이 더 오른다. 왜냐하면 이 날은 기분 좋은 날이기 때문이다. 모든 직원이 좋은 일 신나는 일만 이야기하면서 상대방에게도 칭찬하고 인정만 해주는 날로 정했기 때문이다. 아무리 기분이 나쁜 일이 있어도 칭찬하고 좋은 일만 이야기해야 한다. 칭찬하고 좋은 일만 생각하다 보니 분위기가 좋아지고 일의 능률이 오른다.
카네기 연구소에서는 정기적으로 칭찬회의를 한다. 돌아가면서 서로를 칭찬해주는 것이다. 칭찬회의가 끝나면 모두들 힘을 얻는다. 생일, 결혼기념일을 맞은 직원에게는 축하, 칭찬카드를 적어서 준다. 칭찬카드를 읽으면서 다시 한 번 기쁨을 느낀다.
직장인들이 회사생활을 하면서 가장 듣고 싶어하는 말은 무엇일까? 삼성화재, 현대 상선등에서 직원들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수고했어, 정말 잘했어"라는 말이 37%로 직장인들이 가장 듣고 싶어하는 말인 것으로 나타났다. "역시 당신이야, 자네가 한 일이니 틀림없겠지"라는 말도 25%나 되는 것으로 조사돼 직장상사로부터 인정받는 것이 직장인들의 큰 바람인 것으로 분석되었다. 반면에 "자네 지금 뭐하고 있나, 이걸 일이라고 했나" "그런 것도 못해, 자네 그것 밖에 안 돼" "그럴 줄 알았어"등은 직장인들이 듣고 싶지 않은 말로 꼽혔다.
카네기 교육진흥재단의 후원으로 진행된 연구 결과에 따르면 엔지리어링과 같은 기술 분야에서도 재정적으로 성공을 거둔 사람들 중 15%는 자신의 기술적 지식에 의한 것이고 85%는 사람을 대하는 능력, 사람을 움직이는 능력 때문에 성공을 거두었다고 한다.
"장미꽃을 전하는 사람의 손에는 장미향이 남는다"는 격언처럼 미소를 지으면서 인사를 하라. "좋은 아침, 잘 지내셨습니까" 내가 먼저 다가가서 대화를 하라. 그리고 장점을 발견해서 칭찬과 감사를 해라.  장미꽃을 선사해라. 우리의 가슴은 장미향으로 가득 차게 된다.
심포지엄에서는 이에 대해 좀더 상세히 발표할 것이다.

 관련자료 ▲ Top  
  강연에 대한 의견 ▲ Top  
김명희 님  [2008-08-13  19:34]       
젇말 도움이 되는 내용이에료.
고맙습니다ㅣ 이렇게 좋은 글을 올려주셔서요.
저도 내일부터는 미인대칭 비비불로 하루를 살겠습니다.
건강하시고 축복받는 매일이 되십시오.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미내사소개 | 보도자료 | 개인정보보호정책 | E-mail | 광고(격월'지금여기')
ⓒ 2003-2007 Minaisa Club -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관악구 봉천동 1540-33호 혜남빌딩 3층 Tel 02)747-2261~2   Fax 02)747-3642